기사제목 김석환 홍성군수, 마지막 국비 확보 위해 ‘뛰고 또 뛰고’!
보내는분 이메일
받는분 이메일

김석환 홍성군수, 마지막 국비 확보 위해 ‘뛰고 또 뛰고’!

19일 이어 21일 국회 재방문, 혁신도시 지정 등 지역현안 및 정부예산 확보 총력
기사입력 2019.11.21 17:54
댓글 0
  • 카카오 스토리로 보내기
  • 네이버 밴드로 보내기
  • 페이스북으로 보내기
  • 트위터로 보내기
  • 구글 플러스로 보내기
  • 기사내용 프린트
  • 기사내용 메일로 보내기
  • 기사 스크랩
  • 기사 내용 글자 크게
  • 기사 내용 글자 작게

 

김석환 홍성군수, 마지막 국비 확보 위해 ‘뛰고 또 뛰고’!.JPG

사진 설명: 김석환 홍성군수 국회 방문(문희상 국회의장과 함께)

김석환 홍성군수가 혁신도시 지정 등 지역현안 및 정부예산 추가 확보를 위해 연일 국회를 방문하며 적극적인 세일즈 행정을 이어가고 있다.

김 군수는 지난 21일 김헌수 홍성군의회 의장과 함께 문희상 국회의장을 방문해 ▲충남혁신도시 지정 및 공공기관 이전 ▲중부지방해양경찰청 홍성 유치 ▲축사시설의 지역 상생방안 마련 ▲홍성역 이용시설 개선 등 지역의 주요 현안을 건의했다.

이어 김학용 국회환경노동위원장을 만나 ▲광천읍 하수관로 정비(설계비 5억 원) ▲홍성 중앙분구 하수관로 정비(공사비 65억 원) ▲홍성군 가축분뇨공공처리시설 개선(시설비 11억 원) 사업 등의 국회 증액을 요청했다.

이 자리에서 김 군수는 “충남은 행정중심복합도시 건설을 이유로 혁신도시 대상에서 제외돼 인구 9만6천명, 면적 400k㎡, 지역총생산 1조 7994억 원(2012년 기준)이 감소되는 등 경제적 손실 및 역차별을 받아왔다”며 “이번에 반드시 혁신도시 관련법이 통과될 수 있도록 국회 차원의 협조를 부탁드린다.”고 건의했다.

이어 내포신도시를 환황해권 중심도시로 육성하겠다는 대통령 지역공약을 언급하며 중부지방해양경찰청 홍성 유치를 강력 건의하고, 주민 밀집 지역의 축사 이전·폐업 시 국비 지원과 축산악취 관련법 개정, 대기업의 축산업 진출 시 세제혜택 대상 제외 등 축사시설의 지역 상생방안을 제시했다.
또한 문희상 국회의장에게 홍성역 이용시설 개선사업 국비 40억 원 증액을 부탁했다.

이후 김학용 국회환노위원장을 만나 전국 하수관로 보급률은 93.6%이나 홍성군은 70.9%, 광천읍 76.7%로 전국 평균에도 미치지 못하고 있는 실정임을 설명하고 하수관로 정비를 위해 이번에 국회에서 반드시 국비 증액이 이루어질 수 있도록 협조를 당부했다.

김석환 홍성군수는 “충남 혁신도시 지정 등 주요 현안사업 및 국비 추가 확보를 위해 앞으로도 수시로 국회 및 세종을 추가 방문할 계획”이라며 “정부예산안이 확정되는 12월까지 긴장의 끈을 놓지 않고 끝까지 지역 현안사업을 챙길 것”이라고 강력한 의지를 표현했다.

 

 

<저작권자ⓒ종합뉴스TV & snnewstv.co.kr 무단전재-재배포금지. >
 
 
 
 
 
  • 종합뉴스TV(http://www.snnewstv.co.kr)  |  설립 : 2018년 2월 05일  |  발행인 : 주상오 |  편집인 : 김교연 | 주소 : 경기도 이천시 장호원읍 장감로 6
  • 사업자등록번호 : 776-86-00455  |   등록번호 : 경기 아 51797 | 청소년보호정책 : 천철기              
  •   대표전화:팩스:031-641-8006   |  snnewstv@hanmail.net        
  • Copyright © 2018 종합뉴스TV all right reserved.
종합뉴스TV의 모든 콘텐츠(기사)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. 무단 전제·복사·배포 등을 금합니다.