기사제목 씨네오페라, 모차르트‘돈 조반니’
보내는분 이메일
받는분 이메일

씨네오페라, 모차르트‘돈 조반니’

기사입력 2018.03.05 16:04
댓글 0
  • 카카오 스토리로 보내기
  • 네이버 밴드로 보내기
  • 페이스북으로 보내기
  • 트위터로 보내기
  • 구글 플러스로 보내기
  • 기사내용 프린트
  • 기사내용 메일로 보내기
  • 기사 스크랩
  • 기사 내용 글자 크게
  • 기사 내용 글자 작게

돈조반니_포스터.jpg

 

- 2018 씨네오페라의 첫 작품, 모차르트의 ‘돈 조반니’

- 용인포은아트홀에서 최고의 음질과 HD영상으로 만나는 세계 최정상 오페라

 

(재)용인문화재단(이사장 정찬민)은 2018년 ‘씨네오페라’의 첫 상영작으로 잘츠부르크페스티벌에서 공연된 모차르트의 ‘돈 조반니’ 실황을 오는 3월 10일(토) 오후 3시 용인포은아트홀에서 상영한다.

 

오페라 ‘돈 조반니’는 돈과 권력을 이용해 3천 5백여 명의 여성을 유혹하며 인간의 욕망을 자극하고, 지옥 불 앞에서도 물러서지 않은 돈 조반니의 삶을 조명한다. 바람둥이 돈 조반니는 기사장의 딸에게 반해 밤중에 기사장의 집에 침입하고, 기사장과 맞닥뜨려 그를 죽이고 도망친다. 돈 조반니에게 당한 다수의 여성들은 복수의 기회를 노리는데, 귀신이 된 기사장이 그들보다 앞서 돈 조반니를 찾아온다. ‘기사장 귀신’은 돈 조반니에게 거짓과 사기로 점철된 바람둥이의 삶을 회개하라고 명하지만, 돈 조반니는 죽음 앞에서도 회개를 거부하고 저항하며 최후를 맞는다.

 

다 폰테 3부작 중 가장 모차르트적인 작품이라고 평가받는 ‘돈 조반니’는 희극 오페라인 ‘오페라 부파’에 속하지만 희극적인 요소뿐만 아니라 철학적 요소와 성(性)을 정면으로 다루고 있는 작품이다. 모차르트의 아름다운 선율을 크리스토프 에센바흐가 지휘하는 빈 필하모닉 오케스트라의 연주로 감상할 수 있으며, 돈 조반니 역은 일데브란도 다르칸젤로가, 기사장 역은 토마시 코니에츠니가, 기사장의 딸 역은 레네케 루이텐 등이 맡아 열연을 펼친다.

 

‘씨네오페라’의 또 다른 즐거움인 프리렉처(Pre-Lecture)는 상영 시작 전인 오후 2시 20분부터 황지원 오페라 평론가의 해설로 진행되며, 당일 공연티켓을 지참하면 지정된 좌석에서 청강이 가능하다.

 

3월~12월 매월 둘째 주 토요일 용인포은아트홀에서 진행되는 ‘씨네오페라’는 전석 1만원의 저렴한 티켓 가격으로 만날 수 있으며, 티켓 예매는 용인문화재단 홈페이지, 인터파크 또는 매표소(031-260-3355/3358)에서 가능하다.

 

* 씨네오페라 – 모차르트 <돈 조반니> *

일시 : 2018년 3월 10일(토) 오후 3시(프리렉처 오후 2시 20분)

장소 : 용인포은아트홀

등급 : 12세 이상 관람가

티켓 : 전석 1만원(재단 유료회원 30% 할인)

[종합뉴스TV 취재팀 기자 snnewstv@hanmail.net]
<저작권자ⓒ종합뉴스TV & snnewstv.co.kr 무단전재-재배포금지. >
 
 
 
 
 
  • 종합뉴스TV(http://www.snnewstv.co.kr)  |  설립 : 2018년 2월 05일  |  발행인 : 주상오 |  편집인 : 김교연 | 주소 : 경기도 이천시 장호원읍 장감로 6
  • 사업자등록번호 : 776-86-00455  |   등록번호 : 경기 아 51797 | 청소년보호정책 : 천철기              
  •   대표전화:팩스:031-641-8006   |  snnewstv@hanmail.net        
  • Copyright © 2018 종합뉴스TV all right reserved.
종합뉴스TV의 모든 콘텐츠(기사)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. 무단 전제·복사·배포 등을 금합니다.